확진자 포커하프 만난 심재철·전희경·

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와 심재철 포커하프원내대표, 곽상도·전희경 의원이

코로나19 감염 검사 결과 ‘음성’으로 판정됐다. 심 원내대표과 곽·전 의원은

코로나 19 확진자와 토론회에서 지근거리에 위치했고, 황 대표는 심 원내대

표와 같이 회의를 하는 등 동선이 많이 겹쳐 검진을 받았었다.

포커하프

황 대표는 25일 입장문을 내어 포커하프”오늘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”며

“당 대표이자 ‘우한 코로나 19 특위 위원장으로서 당 대책을 관장하는 등 역

할을 계속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 또 종로 지역구 일정과 관련해서는 “현장 점

검 위주로 차분하게 일정을 소화하며 주민들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”이라고 했다.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